뉴시스

레드벨벳 조이 "추위 속 촬영···열심히 싸우는 중"

입력 2021.12.07. 17:34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조이. 2021.12.07. (사진 = 조이 SNS)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고다연 인턴 기자 = 그룹 레드벨벳 조이가 근황을 전했다.

조이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추위와 열심히 싸우는 중. 미도팀 화이팅ㅜㅜ"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서울=뉴시스] 조이. 2021.12.07. (사진 = 조이 SNS) photo@newsis.com

공개된 사진 속 조이는 바닷가에서 드라마를 촬영 중인 모습이다. 두꺼운 패딩과 목도리로 무장했지만 강한 추위에 핫팩까지 동원했다. 추위에도 불구하고 전해지는 상큼한 매력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조이는 JTBC 새 월화드라마 '한 사람만'에서 성미도 역을 맡았다. '한 사람만'은 호스피스에서 만난 세 여자가 죽기 전에 나쁜 놈 '한 사람'만 데려가겠다고 덤볐다가 삶의 진짜 소중한 '한 사람'을 마주하는 내용을 담은 휴먼 멜로 드라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yk01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