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아궁이 불 땠다가···' 70대 자매 일산화탄소 중독 의심증세

입력 2023.12.10. 09:34 댓글 0개

[구례=뉴시스] 변재훈 기자 = 전남의 농가에서 아궁이 불을 때던 70대 자매가 일산화탄소 중독 의심 증상을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다.

10일 전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46분 구례군 토지면 주택에서 70대 자매가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자매는 의식 없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소방 당국은 자매가 아궁이 불을 땠다가 방으로 새어나온 일산화탄소에 중독돼 쓰러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