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죽여버리겠다˝ AI페퍼스 선수 살해 협박…警, 신변보호 착수

입력 2023.11.30. 16:43 수정 2023.11.30. 17:00 댓글 0개
게시글 작성자도 추적 중
여자프로배구 페퍼저축은행 AI페퍼스 엠블럼. AI페퍼스 홈페이지 캡처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여자프로배구 선수에 대한 살해 협박 글이 상습적으로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0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30분께 한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여자프로배구 페퍼저축은행 AI페퍼스 B 선수를 찾아가 살해하겠다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글에는 B 선수의 이름과 함께 죽여버리겠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최초 신고 지점 관할 경찰청인 경기남부경찰청으로부터 공조 요청을 받은 광주경찰은 B 선수의 신변을 보호하기 위해 이날 오전 홈경기장인 광주 페퍼스타디움(염주체육관)에서 열린 2시간 가량의 연습경기 동안 경비과, 형사과 등 경력 21명을 동원, 이상동기범죄 예방 활동을 펼쳤다.

또 선수단과 '비상 연락 체계(Hot-Line)'도 구축했다.

경찰은 AI페퍼스가 오는 1일 오후 7시께 페퍼스타디움에서 '2023-2024 도드람 V-리그 2라운드' 흥국생명과의 맞대결이 있는 만큼 오후 5시께부터 경기장 주변과 내·외부에 기동대 1개 중대 등 경력을 추가로 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경기장 입장 시 소지품 검사도 한층 강화할 방침이다.

경찰은 신변 보호와는 별도로 게시글 작성자도 추적하고 있다.

박승환기자 psh0904@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