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소상공인 금융지원 확대

입력 2017.06.29. 00:00

업체당 3천만원 한도 2년간 이자 3% 지원

순천시가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확대한다.

올해 2월부터 소상공인들의 자금난 해소와 경영안정을 돕기 위해 실시한 ‘소상공인 금융지원 사업’의 융자액이 조기에 소진 될 것으로 예상돼 추가 예산을 확보해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시는 6월 현재 363개 업체를 지원했다. 최근 추가경정예산에 2억4천만원을 확보해 추가로 200개 이상 업체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지원 대상은 순천시에 사업자등록과 주소를 두고 1년 이상 연속으로 사업장을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제조·건설·운수업 등 종사자 10인 미만/도소매·음식·서비스 등 종사자 5인 미만)이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최대 3천만원까지 융자 추천과 2년간 3%의 이자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지원을 원하는 소상공인은 순천시청 경제진흥과 지역경제팀(749-5736)과 전남신용보증재단 순천지점(해룡면 향매로 109 전남신보빌딩, 729-0620)으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대출 취급 금융기관은 하나은행, 우리은행, NH농협은행, 순천농업협동조합, 순천원예농업협동조합 등 5개 은행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소상공인 금융 지원사업을 통해 많은 소상공인이 자금난 해소에 도움을 받아 지역경제 활성화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순천=김학선기자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