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콘서트의 향연··· '곡성세계장미축제' 17일 개막

입력 2024.05.13. 15:28 이윤주 기자
26일까지 섬진강기차마을
형형색색 장미·퍼포먼스
관광객과 춤추며 팡파르
지역민 참여 공간 확장

제14회 곡성세계장미축제가 오는 17일부터 26일까지 섬진강기차마을 일원에서 형형색색의 장미와 함께 풍성한 퍼포먼스로 관광객을 맞는다.

'우리 모두가 아름다운 장미'라는 의미의 '위 더 로즈(WE THE ROSE)'를 주제로, 특히 올해는 축제장을 섬진강기차마을에 한정하지 않고 섬진강동화정원, 곡성어린이도서관, 군민회관, 갤러리 107 등으로 확장하고 지역민과 함께 체험하고 즐기는 축제로 준비하고 있다.

현재 섬진강기차마을은 향기로운 장미가 개화를 시작하면서 맑은 하늘과 찰떡궁합으로 어우러지고 있다. 7만 5천㎡ 장미정원은 국내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유럽 등 각지에서 온 세계 명품장미를 가꾸는 손길로 분주하다.

이번 축제는 별도의 개막식 없이 관광객 모두가 '그대 모습은 장미' 노래에 맞춰 신나고 즐겁게 함께하는 뮤지컬 기획 공연으로 시작된다. 곡성군립청소년 오케스트라와 곡성 출신 세계적인 바리톤 김기훈의 특별초청 공연이 개막 무대의 시작과 마무리 맡아 축제 열기를 높일 예정이다.

올해 장미축제의 핵심 컨셉은 '더 레드(The RED)'다. R(Romantic), E(Excitement), D(Delight)로 낭만, 신남, 흥을 대표하며, 각 공연과 프로그램에 녹여내어 축제장 곳곳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로맨틱 컨셉에 맞춘 '더 로맨틱 로즈 콘서트'는 축제 첫날인 17일 개막 공연 후 가수 린과 미스트롯3 곡성 출신 나영이 맡아 아름답게 수놓는다.

18일 '더 로맨틱 로즈 블.로.썸' 공연에는 '건물사이에 피어난 장미' 를 부른 하이키와 곡성군 홍보대사 파스텔걸스가 출연하는 아이돌 스페셜 콘서트가 열린다. 또 화려한 퍼포먼스 뮤지컬 로즈 갈라와 첼로와 영화음악의 콜라보 공연 '뮤직 위드 로즈' 공연도 함께 선보인다. 19일에는 익사이팅 컨셉에 맞춰, 신나는 '더 익사이팅 장미꽃 콘서트'를 준비했다. 듀엣 노라조, 쇼킹나이트 최종우스팀 '군조크루', 차세대 트롯대세 곡성 옥과 출신 한태현이 함께 꾸민다.

평일에는 관광객 뿐만 아니라 지역민들이 함께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관내 지역 문화예술인과 예술단체 33개팀 그리고 곡성 출신 가수들이 함께 한다.

25일 더 신나는 익사이팅 공연으로 '아모르 트롯 투나잇'이 펼쳐진다.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신나는 트롯 콘서트로, 김연자, 문희옥 그리고 불타는 트롯맨 곡성 출신 이수호가 출연한다. 26일에는 딜라이트 컨셉의 '더 딜라이트 로즈 갈라쇼'로 곡성군 홍보대사 진시몬, 수와진밴드가 무대에 오른다. 또 축제 마지막은 락페스티벌 디바 조유진의 '체리필터'가 맡아 화려하고 신나게 축제를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 '게릴라 왈츠', '신 장미풍류' 등 곡성 장미축제만의 기획 공연으로 풍성한 볼거리를 준비중이다.

부대행사로는 메인경품 이벤트 '행운의 황금장미를 찾아라'가 매일 펼쳐지고, 올해는 내 이름은 장미 '전국 장미 소환'도 새롭게 신설했다. 붉은색 옷을 입고 SNS에 인증하면 기념품을 제공하는 '드레스 코드 레드(RED)'도 작년 인기에 힘입어 계속 진행된다.

올해는 특히 지역민과 함께하는 축제로 만들기 위해 축제장을 섬진강기차마을로 한정하지 않고 지역 내 곳곳에 프로그램을 배치해 축제의 확장성도 갖추려 노력하고 있다.

10만 여평의 밀밭으로 수놓아진 아름다운 섬진강동화정원 첼로 버스킹 영상과 월드요들페스티벌국제음악회 참가자 연주 영상도 제작 활용한다. 지난달 개소한 곡성어린이도서관은 장미축제에 맞춰 페이퍼 꼴라주 '마음꽃'과 보헤미안 마림바 공연, 폴짝폴짝 실감형 동화체험 등을 준비하고 있다.

이윤주기자 storyboard@mdilbo.com

슬퍼요
1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