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금)
포토
얼음생수로 더위 식히는 광주도시철도 2호선 공사 근로자
광주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13일 광주시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얼음생수를 섭취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공사 현장 관계자는 "올해 이른 무더위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의 작업 여건이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폭염에 따른 열사병, 탈진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하고,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에 따라 자체 폭염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정옥기자 joi5605@mdilbo.com광주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13일 광주시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얼음생수를 섭취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공사 현장 관계자는 "올해 이른 무더위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의 작업 여건이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폭염에 따른 열사병, 탈진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하고,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에 따라 자체 폭염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정옥기자 joi5605@mdilbo.com광주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13일 광주시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얼음생수를 섭취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공사 현장 관계자는 "올해 이른 무더위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의 작업 여건이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폭염에 따른 열사병, 탈진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하고,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에 따라 자체 폭염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정옥기자 joi5605@mdilbo.com광주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13일 광주시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얼음생수를 섭취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공사 현장 관계자는 "올해 이른 무더위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의 작업 여건이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폭염에 따른 열사병, 탈진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하고,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에 따라 자체 폭염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정옥기자 joi5605@mdilbo.com광주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13일 광주시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얼음생수를 섭취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공사 현장 관계자는 "올해 이른 무더위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의 작업 여건이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폭염에 따른 열사병, 탈진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하고,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에 따라 자체 폭염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정옥기자 joi5605@mdilbo.com광주·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13일 광주시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현장에서 근로자들이 얼음생수를 섭취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공사 현장 관계자는 "올해 이른 무더위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의 작업 여건이 힘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폭염에 따른 열사병, 탈진 등을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3대 기본수칙(물·그늘·휴식)을 준수하고,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에 따라 자체 폭염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정옥기자 joi5605@md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