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정부보급종 차액 지원

입력 2024.02.01. 16:02 이윤주 기자
벼·감자·보리·콩 대상… 농가부담 감소
보성군청

보성군은 정부보급종 봄감자를 시작으로 식량작물 품질향상 및 종자 갱신 효과를 높이기 위해 '정부보급종 차액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부보급종 차액 지원 사업은 정부보급종을 공급받는 농가(농업경영체)를 대상으로 정부보급종 구입 가격의 일부를 보전해 농가의 경영비 부담을 줄여주는 사업이다.

대상 작목은 총 4품목으로 20㎏ 기준 벼 9천 원, 보리 5천 원, 콩 2.5천 원, 감자 5천 원을 각각 지원한다. 지원 대상자는 보성군에 주소를 두고 국립종자원을 통해 보급종을 공급받은 농업인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정부보급종 차액 지원사업을 통해 농가의 경영비 부담을 줄이고 생산부터 공급까지 체계적으로 관리된 보급종으로 고품질 농산물 생산 기반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보성=정종만기자 jjjman1@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