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 KIC서 모터스포츠 시즌 개막···2024 'KIC-CUP'개최

입력 2024.04.24. 11:26 선정태 기자
10월까지 7개월간 차례 진행
1천석 야외 관람석 단장, 개방
국내 대표 아마추어 대회인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가 26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Korea International Circuit·KIC)에서 개막식을 갖고 힘찬 2024시즌을 시작한다. 사진은 지난해 대회 장면.

국내 대표 아마추어 대회인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가 26일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Korea International Circuit·KIC)에서 개막식을 갖고 힘찬 2024시즌을 시작한다.

2015년부터 전남개발공사가 주관해 매년 개최되는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 대회는 4월부터 10월까지 7개월간 총 5R로 진행되며 모터스포츠 입문자들 사이에서 '핫플'로 인정받아 드라이버 가족과 함께 나들이 목적으로도 매년 사랑받는 대회이다.

클래스 구성은 아마추어 대회인 만큼 일반인 누구나 부담없이 참여 가능한 F-TT(Free-TargetTrial) 클래스부터 F1 포뮬러를 연상시키는 한국형 포뮬러 KF-1600(1천600cc급, 456마력), 스피드 최강 슈퍼바이크(500~1,000cc), 자동차의 예술 퍼포먼스 드리프트(드라이빙장)까지 4개 종목, 9개 클래스로 구성, 총 140명이 참가해 뜨거운 승부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더불어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에서는 5월 국내 유일 국제대회 행사인 '아시아 모터스포츠 카니발' 6월, 9월, 10월에는 '전남 모터페스티벌'과 자동차의 한계를 시험하는 '현대 N페스티벌' 등 모터스포츠의 열기를 직접 체험 할 수 있는 이벤트가 계속 준비되고 있다.

장충모 전남개발공사 사장은 "올해 다채로운 행사 개최에 맞춰 생동감 넘치고 한 눈에 관람이 가능한 1천석의 야외관람석을 새 단장해 무료로 개방하는 등 특색 있는 프로그램으로 도민이 즐길 수 있는 공공체육시설로서의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을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선정태기자 wordflow@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