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박물관, 수확철 농경문화 체험 프로그램'풍성'

입력 2022.10.03. 15:48 선정태 기자
벼·고구마 수확, 쌀 요리 경연
주말 농부장터 등 다채

전남도농업박물관은 농작물 수확기를 맞아 10월 한 달 박물관 관람객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체험행사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박물관 관람객 유치와 영산호 관광단지 활성화를 위해 준비한 이번 행사는 농작물 수확, 가을꽃 심기, 주말장터, 쌀 요리경연 대회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했다. 농작물 수확 체험으로 농사 대표작물인 벼 베기와 구황작물의 대명사 고구마 캐기가 진행된다.

오는 19일 초등학생 80명이 참여한 가운데 농업테마공원 다랑이 논에서 낫을 이용해 전통 벼 베기 체험과 석기시대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행해진 다양한 방식의 탈곡 체험이 이뤄진다. 고구마 캐기 체험행사는 17일부터 28일까지 매일 200명을 선착순으로 신청받아 진행한다. 고구마를 직접 캐고 수확한 고구마는 1인당 3kg씩 가져갈 수 있다. 군고구마 시식도 가능하다.

또 예부터 고된 농사로 인한 흥을 돋우기 위해 했던 진도북놀이를 인간문화재 공연으로 준비해 참가자가 전통문화와 가까워지는 기회도 제공한다.

이밖에도 유치원과 초등학생 100명을 초청해 '가을꽃 심기행사', 올해 첫 벼 수확에 대한 감사 의례인 '올벼심니 재현행사', 지역농업인 농산물 판매지원을 위한 '주말 농부장터', 쌀 소비 촉진을 위한 '전국 청년 쌀 요리 경연대회' 등 10월 한 달 동안 풍성한 행사가 펼쳐진다.

임영호 전남농업박물관장은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과 수확의 기쁨을 느끼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며 "10월에 농업박물관에 오면 자연의 신비와 농업의 소중함을 알게 되는 소중한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선정태기자 wordflow@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

전남 주요뉴스
댓글0
0/300